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통을 이어 미래를 여는

전통문화유산의 조사연구를 통해 미래사회를 이끌어 갈 정신적 좌표를 확립하기 위하여 설립된 국학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국학의 진흥

유형문화재 제 314호, 양양금

풍산김씨, 세전서화첩

유형문화재 제 501호, 임계계회도

유교책판



팝업존

팝업존 - 한국국학진흥원이 새단장하였습니다.
팝업존 - 선비, 공부를 말하다
팝업존 - 한문교육원 신입생 모집
5/5

기탁소식

2017. 9∼12월 현황 2017년 9∼12월 국학자료 기탁소식 번호 문 중 명 기탁일자 대표자료 1 연안이씨 식산종가 08.30 筆帖類 50여종 2 인동장씨 장명기家 09.04 仁同張氏松軒公派抄單下記冊(1902年) 3 달성서씨 석간정종택 09.04 金宗德,『聖學正路』冊板 4 상주 연안이씨 식산문중 09.06 李萬敷,『息山文集』 5 진성이씨 백송파종중 09.06 『老先生[李滉]墨迹』 6 안동권씨 복야공파 09.11 旌閭板 7 진성이씨 안동 번남고택 09.14 李彙溥,『癡翁文集』筆寫本 8 덕산이씨 봉계파 해초종중 09.28 德山李氏家牒 9 재령이씨 갈암종택 10.10 李玄逸,『兵書要語』筆寫本 10 의성김씨 김상훈家 10.17 群賢簡帖(退溪,西厓 等) 11 풍산류씨 하회 김산댁 10.18 柳時鳳,『畏山遺稿』筆寫本 12 한양조씨 잠실헌 10.18 趙翼相 白牌(生員三等第二十六人) 13 재령이씨 석계종택 10.25 「傳家寶帖」 14 파평윤씨 이동종친회 11.01 忠孝閣重修舊記 懸板 15 봉화금씨 판서공파 금병록家 11.15 『陽坡詩抄』 16 광산김씨 섬계고택 11.16 棣洛亭 懸板 17 안동권씨 복야공파 권세이家 11.21 壬癸契會圖(시도유형문화재 제501호) 18 풍산류씨 서애문중 류한욱家 11.21 百栗園 懸板 기탁자료 소개 □『先訓敬守帖』등 필첩류 연안이씨 식산종가는 17세기 기호남인의 명가로서, 정치 및 학술면에서 업적이 뚜렷한 가문이다. 이번에 기탁된 「경수첩敬守帖」을 비롯한 50여종의 필첩류는 이 가문의 문화적 역량을 짐작하게 하는 매우 귀중한 자료들이다. 대체로 이관징李觀徵(식산의 조부)〮과 이옥李沃(식산의 부친), 이만부李萬敷 3대와 관련된 작품이 주를 이루지만, 이외에도 인친들의 필첩들이 다수 기탁되었다. 주요 필첩은 다음과 같다. - 이관징이 증조의 훈계를 초록하여 이만부에게 준 「선훈경수첩先訓敬守帖」, 손자 이만부 등에게 보낸 간찰을 모은 첩인 「정하음휘庭下音 徽」, 이옥의 필첩인 「선자수적先子手蹟」, 「박천선생간첩博川先生柬帖」, 「전가보묵傳家寶墨」, 이만부의 필첩과 서화첩인 「식산당전법息山 堂篆法」, 「양정수묵兩庭手墨」, 「무이도」 등이 있다. -연안이씨 식산종가 기탁 □ 李同淳 文科丙科第十二人 紅牌 1807년 4얼18일에 유학 이동순(1779∼1860)이 문과 병과 제12인으로 급제했음을 증명해 주는 홍패이다. 이동순은 자가 의경(義卿)이며 본관 은 진보인으로, 퇴계선생의 9대손이다. 문과에 급제한 뒤로 여러번 제수되었다. 1845년(헌종11)에 동지사(冬至使) 부행인(副行人)으로 연경에 다녀와서 호조 참판이 되었으며, 1846년에 동지경연사 및 중추부사가 되었다. 1858년에 나이가 80에 이르자 가의대부에 가자되었다. 특히 시 강원에 있을 때는 동궁인 익종(翼宗)이 자주 주강(晝講)과 야대(夜對)에 불렀고, ‘역산에서 밭을 갈다[耕歷山]’라는 세 글자를 손수 써 내리기도 하였다. 또 승정원에 있을 때에는 율시를 응제한 일로 장원에 선발되어 책을 상으로 받았다. 그 뒤 고향인 예안 의인으로 돌아와서 번남촌에 거 처를 정하고 스스로 ‘번(樊)’ 자를 써서 제액(題額)을 하였다. -진성이씨 안동 번남고택 기탁 □ 『傳家寶帖』 전가보첩은 집안에 대대로 전하는 보배로운 수첩(繡帖·수놓은 서첩)이다. 여덟 마리의 용과 구름이 수 놓여 있기 때문에 ‘팔용수첩’이라 불��기 도 한다. 정부인 안동 장씨가 열 살 무렵에 성현을 흠모하며 쓴 ‘성인음’과 빗소리를 듣고 표현한 ‘소소음’ 두 시가 자수로 새겨져 있다. 이 두 편 의 시는 정부인 안동 장씨의 문예적인 수준이 얼마나 뛰어났는지를 짐작하게 하는 대표적 작품이다. 시는 남편인 석계 이시명(1590~1674)이 쓰고, 둘째 며느리 무안박씨가 그 위에 푸른 깁을 덮어 수를 놓은 뒤, 다시 아래위로 석계공과 일곱 ��들을 상징하는 여덟 마리 용과 구름을 수놓은 걸작이다. -재령이씨 석계종택 기탁 2017-11-24